top of page

이모빌리티연구조합, 횡성군 도시재생지원센터와 업무협약식 개최






◇ 7월 20일 이모빌리티연구조합과 횡성군 도시재생지원센터간 업무협약식 개최


◇ 횡성군의 도시재생 사업을 위해 이모빌리티 차량 및 서비스 관련 적극 협조



이모빌리티연구조합은 7월 20일 횡성군 도시재생지원센터와 횡성군 도시재생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협약식에는 황보창환 이모빌리티연구조합 이사장, 배효수 이모빌리티연구조합 사무총장, 마정현 이모빌리티연구조합 국장이 참석했으며 박용균 횡성군 도시교통과장, 유순호 도시재생지원센터장, 김태형 도시재생지원센터 팀장, 이효순 도시재생지원센터 사무국장이 참석했다. 또한 안문석 미래모빌리티포럼 공동의장이 참석하여 자리를 함께했다.


이 날 협약을 통해 이모빌리티연구조합과 횡성군 도시재생지원센터는 횡성군의 스토리텔링과 도시 브랜드화 추진 및 중심 골목 상권 활성화를 통해 강소도시 육성을 위해 긴밀하게 협조체계를 구축하기로 하였다.


황보창환 이모빌리티연구조합 이사장은 " 횡성군의 발전과 도시재생을 위해 이모빌리티연구조합이 선도적인 역할을 할수 있게되어 기쁘며 이를 통해 이모빌리티의 지속적인 발전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배효수 이모빌리티연구조합 사무총장은 "이모빌리티연구조합은 횡성군의 도시재생과 관광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조할 예정이며 이모빌리티를 통해 횡성군의 새로운 관광자원과 브랜드화를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모빌리티투데이 편집국>





조회수 16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충청남도 인구 2만명의 초미니 지자체 청양군

충청남도 최초로 청양군이 인구 2만명대를 기록하였다. 충청남도 청양군의 주민등록 인구는 29,971명으로 전달 기준 52명이 감소하며 3만명 밑으로 떨어졌다. 인구 3만명은 지역소멸의 기준으로 삼는 인구수로 청양군에 위기상황을 알리는 신호탄이 터진것이다. 청양군에서 지난달 태어난 신생아는 6명이었던 것에 반해 사망자가 54명으로 자연 감소를 막기에는 역부족

국토부 이륜차(오토바이)에 번호판 앞뒤 장착 추진

국토교통부는 '이륜차 번호판 번호체계 및 디자인 개선 연구용역'에 대한 사전규격 공고를 냈다. 사전 규격은 정식 발주에 앞서 공개하는 조달요청서이며곧 정식 용역을 발주할 계획이다. 국토부는 "연구용역을 통해 이륜자동차의 번호판 체계를 개편해 시인성을 향상시켜 교통법규를 준수하도록 유도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도로교통공단의 자료에 따르면 이륜자동차의 교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