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중국 지리자동차는 런던택시 블랙캡을 통해 뭘 원하는가?


Geely는 런던 전기 자동차 회사를 통해 블랙캡(런던택시) 보다 훨씬 더 많은 것을 구축 하기를 원한다.

런던 전역에서 볼 수 있는 최신 검은색 택시 는 지리(Geely: 볼보와 로터스를 인수한 중국자동차 회사)가 인수한 기업 중에 하나이다.

Geely는 다른 많은 회사도 소유하고 있지만, 특히, 런던택시로 유명한 London Electric Vehicle Company를 통해 LEVC를 크게 확장하고 단순한 택시 그 이상을 구축하려는 Geely의 계획에 대해 언급해 보고자 한다.


Reuters 는 이 중국 거대 기업이 LEVC에 막대한 투자를 하여 "다양한 상용차 및 승용차를 포함하는 대량의 완전 전기 브랜드"로 전환할 계획이라고 보도했다.

또한, Geely는 LEVC가 소유자에게 보다 개인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는 기술 개발에 더 많은 투자를 통해, Geely가 엄청난 양의 고객 데이터를 수집할 계획인 것 같다.

Reuters를 통해 “개발된 제품 포트폴리오가 필요합니다. 우리는 기술과 인프라 측면에서 큰 투자를 해야 합니다.” "Geely는 LEVC가 매우 독특한 프로젝트이기 때문에 지속적으로 투자할 것입니다.“ 라고 LEVC CEO Alex Nan은 말했다.

Geely가 LEVC에 얼마나 많은 돈을 투자할 계획인지, 미래 라인업이 어떻게 생겼는지, 그리고 첫 번째 새로운 LEVC 차량이 정확히 언제 출시될 것인지에 대해서는 아직 밝히진 않았지만, 경영진은 그것이 상대적으로 빨리 일어날 수 있다고 제안했지만, 적어도 LEVC가 현재 한 대의 차량만 만든다고 생각할 때, 아마도 가장 큰 잠재적 장애물은 충전 인프라일 것이다.


LEVC 전무이사인 Chris Allen은 “필요하다면 매우 짧은 시간 내에 제공할 수 없는 것은 없지만 시기 문제일 뿐입니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2년 후에 업계가 준비가 될까요? 충전 인프라가 거기에 있습니까? 소비자 신뢰가 거기에 있을까요?” 라는 문제는 여전히 ​​남아 있다. 하지만 블랙캡을 만드는 회사에서 만든 자동차를 소유할 수 있기를 원하는 고객은 곧 구매할 수 있게 될 예정이다.

조회수 23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대한민국에도 적기조례는 있다.

적기조례란 일명 '붉은 깃발법'으로 불리는 영국에서 1865년에 선포된 법안이다. 법안명은 'The Locomotives on Highways Act'로 세계 최초의 교통법으로 평가받는다. 적기조례는 다음과 같은 내용을 포함하고 있다. 영국의 자동차는 시가지에서는 최고속도를 3km/h로 제한하고, 차에는 반드시 3인이상(운전수, 기관원, 기수)이 탑승해야

"미래차 특별법" 제정에 즈음하여

최근, 산업부 주도로 ‘미래자동차 부품산업 전환 촉진 및 생태계 육성에 관련 특별법안( 미래차 특별법)’ 제정을 추진하면서 지역별 설명회를 이어나가고 있다. 특별법에는 전기차, 수소차, 자율주행차 등 미래차 전환에 어려움을 겪는 국내 기업을 지원하고, 관련 미래인재 육성을 중심으로 연구개발, 공급망을 강화하기 위한 하위 법령을 만들예정이라고 한다. 좋은 취

2024년 초등입학생 30만명대 추산, 폐교 활용 방안 마련 시급

지난 3일 교육부와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취학통지서 발송 대상 아동은 413,056명으로 확인되었다. 이 중 실제 입학하는 아동은 평균 90%안팍으로 추산한다. 입학대상자 선정이 전년도 10월 1일을 기준으로 파악한 아동의 숫자이기 때문이다. 해외이주, 건강 등의 이유로 취학 유예나 면제등을 신청하는 경우가 대략 10%정도 발생하기 때문이다. 이를 기준으로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