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IEA 글로벌 전기차 전망 2023


유튜브 IEA 글로벌 전기차 전망 2023 라이브 방송 캡쳐



국제에너지기구(IEA)에서 4월 26일(현지시간) '글로벌 전기차 전망 2023'을 발표했다.



IEA 글로벌 전기차 전망 20203 보고서 표지


IEA의 '글로벌 전기차 전망 2023' 보고서에는 2023년에 전기차가 1,400만대 팔릴 것으로 전망했다. 2022년 1,000만대보다 약 35%이상 증가한 수치다. 이는 2023년 팔리는 자동차 중 약 18%가 전기차가 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전기차 판매 비율은 2020년 4%에서 2022년 14%로 계속 증가하고 있다.



2010~2022년 전기차 판매 수치(출처 : IEA 보고서)



2020~2030년 향후 전기차 판매량 예측(출처 : IEA 보고서)



IEA 보고서에서는 전기차 판매는 중국, 미국, 유럽의 3개 시장에 집중되어 있으며, 가장 큰 시장은 중국으로 꼽았다. 글로벌 전기차 판매의 60%가 중국에 집중되어 있다고 기술했다.



유튜브 IEA 글로벌 전기차 전망 2023 라이브 방송 캡쳐


Fatih Birol IEA 사무총장은 "내연기관은 100년 넘게 독보적인 위치를 유지했으나 전기차는 이 현상을 변화시키고 있다"고 했으며, "전기 승용차는 첫번째 물결이며 전기버스와 트럭이 곧 뒤를 이을 것"으로 전망했다


IEA 보고서에는 전기차의 주요 3대 시장(중국, 미국, 유럽) 외에 인도, 인도네시아, 태국을 유망한 전기차 시장으로 전망했다. 인도와 인도네시아의 경우 전년대비 전기차가 3배이상 판매되었으며 인도의 경우 3륜차량의 절반이상을 전기차로 전환을 했다. 하지만 신흥시장은 전기차 판매비중이 미미한 수준이다.



조회수 436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충청남도 인구 2만명의 초미니 지자체 청양군

충청남도 최초로 청양군이 인구 2만명대를 기록하였다. 충청남도 청양군의 주민등록 인구는 29,971명으로 전달 기준 52명이 감소하며 3만명 밑으로 떨어졌다. 인구 3만명은 지역소멸의 기준으로 삼는 인구수로 청양군에 위기상황을 알리는 신호탄이 터진것이다. 청양군에서 지난달 태어난 신생아는 6명이었던 것에 반해 사망자가 54명으로 자연 감소를 막기에는 역부족

국토부 이륜차(오토바이)에 번호판 앞뒤 장착 추진

국토교통부는 '이륜차 번호판 번호체계 및 디자인 개선 연구용역'에 대한 사전규격 공고를 냈다. 사전 규격은 정식 발주에 앞서 공개하는 조달요청서이며곧 정식 용역을 발주할 계획이다. 국토부는 "연구용역을 통해 이륜자동차의 번호판 체계를 개편해 시인성을 향상시켜 교통법규를 준수하도록 유도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도로교통공단의 자료에 따르면 이륜자동차의 교

Kommentare


bottom of page